<>< PERSONAL

barnabas



 859 개의 글  / 전체 43 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사탄의 회당
arm  2006-12-06 13:15:47

Point : 35520

조회 :1,931


사탄의 회당

(계시록 2:9하),"...자칭 유대인이라고 말하는 그들의 모독을 아노니 그들은 유대인이 아니요, 오히려 사탄의 회당이니라."

여기에 생각을 많이 해 봐야 할 절이 있군요. 그것이 내용상 매우 독특해서일 뿐만 아니라, 나중에 천 년이 넘는 긴 시대 동안에 실제로 반복될 일이기 때문입니다.

먼저, 알아야 될 것은 유대인이라는 말은 유대 백성들의 종교를 말하고있지 않습니다.

그 말은 유다 사람들에게만 언급되며, 지금 이 사람들은 자기들이 실제로 유대인으로 태어났다고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그들은 실제로는 유대인이 아니었으며, 또한 종교에 의해서도 유대인이 아니었습니다.

이 모든 것이 사실이라면 그들은 어떤 사람들이었습니까? 그들은 이미 교회의 일부였고, 사탄에게 속은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들은 거짓 포도나무에 속한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들은 참 교회에 속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께서 "그들은 사탄의 회다"라고 말씀하셨기 때문에 거짓 교회에 속한 자들이었습니다. 그런데 회(Synagogue)라는 말은 우리가 교회로 사용하는 말과 똑같은 단어는 아닙니다. 성경에서, 교회(Church)는 "부름을 받아 분리되 나온 자들" 또는 "소집된 자들"이라는 뜻입니다. 시편 기자는 이 택하심을 받은 사람들에 관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시편65:4), " 주께서 택하시고 가까이 오게 하사 주의 뜰에 거하게 하시는 사람은 복이 있나이다. " 그러나 회라는 의미는 "집회 또는 모임"입니다.

이것은 좋은 모임일 수도 있고 나쁜 모임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 경우에 있어서 그것은 나쁜 모임입니다. 왜냐하면 이들의 모임은 하나님에게서 온 게 아니라 그들 자신의 지혜에서 나온 것이고 이들은 그 모임에 속한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이사야는 그들에 대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사야54:15),"보라, 그들이 반드시 함께 모일 것이나 나로 인해서는 아니니, 너를 대적하여 함께 모이는 자는 누구나 너로 인하여 망하리라."

그런데 이들은 분명히 참 포도나무를 대항했으므로, 하나님께서는 앞으로 그들을 멸망으로 처리하실 것입니다. 그런데, 왜 교회라는 구조 속에 섞여 자신들이 유대인이라고 내세우는 사람들이 있을까요? 그 이유는 간단합니다. 그들이 유대인이 아니면서 유대인이라고 거짓말을 하는 것은 사실은유대인에게 주어진 특권들을 차지하기 위함입니다. 초대 교회 시대는, 전부가 유대인들로 구성되어 있지 않았다면, 거의가 유대인들로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열두 명의 사도는 유대인들이었고 후기 사도들도 유대인들이거나 개심자들 이었습니다. 그래서 자기들이 유대인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에게는 자연스럽게 으뜸 됨과 정통성이 주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여러분이 거짓말을 하나 해 보시고 그냥 그 거짓말을 계속해서 사람들에게 말해보십시오. 그렇게되면 사람들은 곧 그 거짓말에 익숙해지고 결국은 받아들이게 될 것입니다. 여러분은 거기서 뭔가 깨달으셨습니까? 그것이 오늘날의 교회 안에 쏙 들어와 있는 영과 똑같지 않습니까? 자신들이 정통이며 진실한 교회여서 자기 교회에서만 구원을 찾을 수 있다고 주장하는 일단의 사람들이 있지 않습니까? 그들은 베드로에게서 받은 천국의 열쇠를 가지고 있다고 주장하지 않습니까? 그들은 베드로가 그들의 초대 교황이었고 베드로가 로마에 살았다는 역사적 사실이 절대로 없는데도 베드로가 로마에 살았다고 주장하지 않습니까? 그런데, 학식이 많고 고등 교육까지 받은 많은 사람들이 그 거짓말을 그대로 믿고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그들은 사탄의 회입니다.! 만일 사탄이 그 교회의 아버지이고, 그가 거짓말의 대부라면 그 회 안에 있는 사람들도 역시 거짓말쟁이라는 것은 하나도 이상할 게 없습니다.

모독(blasphemy)에 대해서 심사 숙고해 보십시오. 사탄의 회당에 속한 이들은 이 순간에도 하나님을 모독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참 교회를 모독하고 있었습니다.

정말입니다. 가인은 저 악한 자에게 속했기 때문에 가인이 아벨을 핍박하고 죽였던 것처럼, 종교적인 유대교회 신봉자들이(예수님은 그들은 자기 아비 마귀에게 속했다고 하셨습니다), 첫 시대의 처음 몇 해에 그리스도인들을 멸하려고 애썼던 것처럼, 지금 이 똑같은 무리들은 두 번째 시대에 더욱 더 강력하게 참 신자들을 멸하려 하고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첫 시대에 슬그머니 들어온 그 적그리스도 영은 성장하고 있었습니다. 아주 느리게 교회 속으로 스며들었던 니골라당의 행위가 이제는 더 이상 노출을 겁내지 않았고 그들 자신의 모임에서 한 무리로 조직되고 이제는 더 이상 위장하지 않은 적(敵)으로 참 교회를 공개적으로 대항하려 오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제가 이것은 조직된 적그리스도 교회였다고 말씀드릴 때, 저는 여러분에게 역사가 확증하는 사실을 제시하는 것입니다. 로마에 세워진 첫번째 교회는(우리는 버가모 교회에서 그 교회의 역사를 추적하기로 하겠습니다) 벌써 이교도의 종교를 기독교의 이름과 의미로 소개함으로써 하나님의 진리를 거짓말로 만들어버렸습니다. 두 번째 교회 시대에 와서는 그 교회는 너무도 이교도적이어서(참 교회라고 주장하긴 했지만) 폴리캅은 그들에게 돌아서라고 간청하려고 노령의 나이에 약 2,400km를 달려왔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돌아서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계급 제도와 조직이 굳건했고 말씀으로부터는 완전히 떠나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그 교회는 "사탄의 회당"이며 참람된 말이 가득하고 그 말속에는 이미 니골라당의 교리의 씨가 있었고, 그것은 얼마 안 있으면 사탄 적 종교의 실제적인 자리나 권세가 될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이것은 정말로 맞는 말입니다. (계시록2:9하반절)은 이 사람들은 사단의 회당에서 난 사람들이라고 하지 않고, 그들을 "사단의 회당"이라고 말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이 적그리스도의 영은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이 영은 교회 시대들 안으로 막 들어온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그 영은 항상 여기에 쭉 내내 있어왔습니다. 그 영이 어떻게 활동하고 어떻게 하나님을 대항하여 교회에서 정복하는지 명백하게 이해하려면, 구약을 보고 거기에서 그 영을 보시기 바랍니다. 이 영이 이스라엘이 애굽에서 나와 광야에서 교회가 되어 있을 때 이스라엘 가운데서 표명되었는데 그 영을 조사해 봅시다.

초기 교회가 표적과 기사와 예언과 방언과 방언 통역과 지혜와 지식과 병 고침 같은 표명을 동반한 성령의 순수한 사역 하에서 출범했던 것처럼, 이스라엘이 이집트를 떠났을 당시에도 여러 은사로 표명되는 하나님의 성령의 지도 아래 있었습니다. 하나님이 그 백성들의 지도자이셨습니다. 사실 하나님은 그들의 왕이셨습니다. 그는 아버지이고 왕이셨습니다.

그는 남자가 자기 가정을 돌보듯 이스라엘을 보살피셨습니다. 그들을 먹이고, 그들의 전쟁을 치르고 그들의 어려움을 순탄하게 해치우고 그들의 문제들을 해결하셨습니다. 그는 그런 문제들 때문에 바삐 움직이셨습니다. 그들은 그가 참된 하나님 되시는 유일한 나라였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들은 주위를 둘러보게 되었는데 블레셋과 다른 나라들이 왕을 두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것은 그들의 눈길을 끌었고, 그들은 자기의 지도력을 인간화해야겠다고 결정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왕을 원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직접 지도력을 인간화하실 예정이었습니다, 주 예수 그리스도라는 분으로 말입니다. 그러나 그들은 하나님을 앞질렀습니다. 사탄은 하나님의 그 계획을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사탄이 하나님(말씀)을 앞지르기 위해서 사람들의 마음속에 그 생각을 집어넣었던 것입니다.

그들이 사무엘에게 다가와 왕을 달라고 요청했을 때, 사무엘은 너무도 당황해서 심장이 멎을 지경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선 이 헌신적이고 성서로 입증된 선지자를 통해 그의 백성들을 이끌어 오셨는데 사무엘은 자기가 거절당한 것처럼 느껴졌습니다. 그는 백성들을 모으고 그들에게 그들을 자녀처럼 이끌었고 번성케 했고, 축복하셨던 하나님에게서 돌아서지 말라고 간청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고집을 부렸습니다. 그들은 사무엘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당신은 우리를 이끄는데 있어서 절대로 잘못하지 않았습니다. 당신은 경제 문제를 처리하는데 있어서도 절대로 뭘 감추지 않았습니다. 당신은 우리가 여호와의 말씀에서 벗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했습니다. 우리는 기적과 지혜와 공급과 하나님의 보호를 감사히 여기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것을 믿습니다. 그것을 좋아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더 이상 왕이 없는 것을 원치 않습니다. 우리는 다만 우리를 전쟁터로 이끌고 나갈 왕을 원합니다. 그러나 물론 우리가 싸우러 나갈 때 우리는 제사장들을 앞에 세우고 유다부터 따라가며, 나팔도 불고 외치고 찬양할 겁니다. 우리는 그런 것 하나라도 빼놓을 생각은 없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들 중에서 우리를 이끌 왕을 원합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 사무엘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사무엘아 보아라, 그들이 너를 거절한 게 아니니라. 내가 그들의 왕이 되어서 그들을 다스리지 못하게 나를 거절한 것이니라." 그 일은 너무도 슬픈 일이었습니다. 그들이 하나님께 그들로 세상 사람들처럼 되게 해달라고 요청했을 때 자기들이 하나님을 거절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깨닫지 못했습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는 자기 백성들이 세상과는 다르게 행하도록 정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들은 세상에 속하지 않았고, 세상처럼 보이지도 않으며, 세상처럼 행동하지도 않습니다. 우리들은 세상에 대해서 십자가에 못 박혔고, 세상은 우리에게 십자가에 못 박혔습니다.

(고후6:17-18), "그러므로 주가 말하노라. 너희는 그들에게서 나와 따로 있고 더러운 것을 만지지 말라. 그리하면 내가 너희를 영접할 것이며 또 나는 너희에게 아버지가 되고 너희는 내 아들들과 딸들이 되리라. 전능하신 주가 말하노라."고 하셨느니라.

여러분은 이스라엘과 나머지 다른 나라들 사이에 있는 단 한 가지 차이점이 무엇이었는지 아십니까? 그것은 하나님이었습니다. 하나님을 한 쪽으로 제껴두면 이스라엘은 다른 나라와 별 다를 것이 없습니다. 삼손이 머리털을 잘랐을 때 다른 사람과 똑같은 사람이었습니다.

성령의 지도력을 한 편으로 제껴두면 교회는 하나님의 이름을 붙이고 있는 세상에 있는 모임이나 집회소에 지나지 않습니다. 세상과 교회는 모두 다 같은 덩어리에서 나옵니다. 마치 야곱과 에서가 한 부모에게서 나온 것처럼. 그러나 하나님의 성령이 차이가 생기게 합니다.

여러분이 자신을 그리스도인이라 칭한다해도 마찬가지입니다. 누구든지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여러분이 하나님의 성령을 여러분 안에 가지고 있느냐 없느냐 입니다. 왜냐하면, 그 성령이 없이는 여러분은 배교자이며 그분의 자녀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아멘.

얼마 전 저는 어떤 부인에게 그리스도인이시냐고 물었습니다. 그 여자분은 제게 말했습니다. "제 말씀 좀 들어보세요. 저는 매일 밤 촛불을 킨답니다." 세상에 그게 그 질문과 무슨 관계가 있습니까? 저는 감리교인입니다. 저는 침례교인입니다. 저는 오순절교인입니다. 그것은 성령과는 하나도 관계가 없습니다. 중요한 것은 성령입니다, 성령이 없으면 망합니다.

저, 옛날 첫째 교회에서 시작해서, 사람들은 어떻게 하나님을 능가할 수 있을 지 생각하고 추론하게 되었습니다. 니골라당의 행위들이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그때 한 무리가 형성되었습니다. 그들은 말씀의 패턴에서 서서히 떨어져 나갔습니다. 그렇게 되기 위해서 필요한 전부는 딱 한 말씀만 바꾸면 되고, 그 다음엔 그 작은 누룩이 덩어리 전체를 부풀게 합니다. 율법 하나를 범하는 자는 전체를 범하는 죄가 있습니다. 이브는 말씀 하나를 바꿨을 뿐이었습니다. 그런데 그걸로 충분했습니다.

그 사탄을 중심에 둔 그 무리가 형성되었을 때, 그것은 자신들이(그러나 외인들) 하나님의 교회라고 주장하면서 참 신자들을 미워하고, 모독하며 핍박하기 시작했습니다. 어떻게 조직이 증오를 낳는지 잘 보십시오. 조직은 교제를 파괴합니다. 조직은 쓴 감정을 만들어냅니다. 그것이 서머나가 뜻하는 몰약의 의미입니다. 이것은 서머나를 가득 채우는 것이었습니다. 쓴 감정. 쓴 뿌리는 많은 이들을 더럽힙니다. 그래서 점점 더 많은 더럽힘이 들어오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매 시대는 그것의 상처를 느낄 것입니다.

서머나 교회는 원 교회로부터 서서히 멀어졌습니다. 서머나 교회는 잡종이 되었습니다. 서머나 교회는 이브가 했던 식으로 혼합시켰습니다. 여러분은 잡종이란 두 종을 혼합함으로 나오는 것임을 아실 것입니다. 그 결과는 원래의 것처럼 더 이상 순수하지 않게 됩니다.

그것은 잡종입니다. 짐승(뱀)이 자기 씨와 이브의 것을 섞게 이브가 허락했을 때 가인이라 불리는 순수한 인간이 아닌 피조물을 낳았습니다. 가인은 악한 자에게 속한 자였습니다.

가인이 아벨과 얼마나 달랐는지 잘 보십시오. 또 가인이 셋과 얼마나 달랐는지 보십시오. 가인은 하나님을 미워했고, 말씀을 순종하지 않으려 했고 의로운 자를 핍박하고 죽였습니다. 그는 자기 자신을 하나님의 말씀 위에다 올려 세웠습니다.

교회도 처음의 위치에서 떠났습니다. 교회는 잡종입니다. 즉 이름뿐인 교회는 잡종입니다. 사람들은,"난 침례교인입니다."합니다. 처음에는 그렇지 않았습니다. "저는 감리교인이예요." 처음에는 그렇지 않았습니다. 곧은 하나님의 말씀 대신, 교회 안에 성령이 주신 계시에 의해 이끌리는 성령 충만한 남자들 대신에, 이제는 신조와 부수적인 법들과 교육받은 사람들의 교육된 추측들이 있습니다. 배움이 계시의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추론이 믿음의 자리를 차지했습니다. 프로그램이 성령 안에서의 자발적인 찬미를 대신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는 그렇지 않았습니다. 모든 종(種)이 변했습니다. 교회는 잡종 교회가 되었습니다.

그런데 교회가 잡종화되면 순수한 그리스도인들을 만들어낼까요? 그럴 수 없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을 낳을 생명 또는 씨가 그들 안에 없기 때문입니다. 각기 종류대로 열매를 맺습니다. 침례교회들은 침례교인들을 낳고, 그들은 침례교인의 행동을 합니다. 감리교회들은 감리교인들을 낳고 그들은 감리교인 처럼 행동합니다. 어떤 교회도 하나님의 능력을 행한다고 알려져 있지 않으며 할 수도 없는데, 그 이유는 하나님의 능력이 거기에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하나님을 의식적으로 경배하는 것과 그들의 신조와 독단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잡종에 대해서 말해 봅시다. 여러분 세상에서 가장 유명한 잡종을 아십니까?
그것은 매시대마다 우리와 함께 있어 왔습니다. 그것은 노새입니다. 노새는 당나귀와 말을 교배시켜 나온 것입니다. 노새는 우수한 동물인데 자기와 같은 노새를 재생산해 낼 수 없습니다. 노새는 그렇게 할 수 있는 생명을 가지고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일에 관해서 알아봅시다.

노새는 말이나 당나귀보다 더 많은 일을 해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성품을 지켜봅시다. 노새는 고집이 세어 여러분은 그 놈을 절대로 믿을 수가 없습니다. 그것은 잡종 종교의 완벽한 모습입니다. 진리와 어둠을 교배시킨 것입니다. 말은 진실한 신자의 모형이고 나귀는 불의한 자의 모습이기 때문입니다. 그것들을 섞어 보십시오, 여러분들은 종교적인 불임성 형식적 종교를 얻게 될 것입니다. 그것은 생명의 씨가 없는 죽은 상태입니다. 진리에 대해서 말할 수는 있지만 진리를 낳지는 못합니다. 그런데 그 가운데 하나님은 모시고 있지 않지만, 함께 모여서 하나님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그러는 동안 내내 체계적으로 권능을 부인합니다. 그들은 다름 아닌 주님의 이름으로 말씀을 부인할 것입니다. 그런데 그들에게는 소망이 하나도 없습니다. 여러분 어떤 조직된 종교가 부흥을 가졌던 적이 없었음을 깨달으셨습니까? 한 번도 없었습니다.! 그들이 일단 조직을 만들고 나면, 그들은 죽었습니다. 그들은 다시는 돌아올 수가 없었습니다. 없습니다. 저는 그것을 모형을 통해 보여드릴 수가 있습니다.

(출애굽기13:13), "나귀의 모든 첫배 새끼는 네가 어린 양으로 대속할 것이요. 네가 그것을 대속하지 않으려면 너는 그 목을 꺾을 것이며, 또 너의 자손 가운데서 사람의 모든 첫태생된 남자를 대속할지니라." 보십시오, 나귀는 구속될 수 있습니다. 비참한 죄인은 다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의 피에 의해 구속될 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리스도를 거절함으로써 그도 거절당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노새를 구속할 순 없습니다. 노새에게는 구속이 해당되지 않습니다. 노쇠를 위해서는 피가 없습니다. 왜냐하면 나귀는 그리스도의 피 안으로 피하지만, 노새는 교회 안으로 피하기 때문입니다. 노새는 몸 속에 소생함을 받을 수 있는 "씨가 하나도" 없지만 나귀는 씨를 가지고 있습니다.

교회가 하나님의 순수한 말씀으로부터 멀어지면 아무거나 다 믿게 될 것입니다.

(디모데후서4:1-5), "그러므로 내가 하나님과 주 예수 그리스도 곧 그가 나타나실 때와 그의 왕국에서 산 자들과 죽은 자들을 심판하실 분 앞에서 네게 명하노니 너는 말씀을 전파하라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항상 대비하라. 모든 오래 참음과 교리로 견책하고 책망하며 권고하라. 때가 이르리니 사람들이 건전한 교리를 견디지 못하고, 그들 자신의 정욕에 따라 가려운귀를 즐겁게 해줄 선생들을 많이 두리라. 또한 그들이 그들의 귀를 진리에서 돌이켜 허탄한 이야기로 돌리리라. 그러나 너는 모든 일에 정신을 차리고, 고난을 견디며, 전도자의 일을 하고 네 직무를 완수하라."

교회 안에는 힘이 하나도 없습니다. 교회는 추물이 되었습니다. 교회가 형식과 의식 쪽으로, 또 성직자들을 조직하여 성령과 하나님의 말씀과는 다르게 인간에 의한 지도력을 결정했을 때, 곧 이어 사망이 들어왔고 교회는 아프기 시작했습니다.

교회가 아프게 되자 교회는 논쟁을 유일한 무기로 삼는 힘없는 일단의 무리로 변했습니다. 교회는 인간의 지혜에 의해서 개발한 프로그램들에 희망을 두고 하나님의 말씀을 믿는 믿음 위에 두지 않았으므로 성령 안에서 그 어떤 것도 나타낼 수가 없었습니다.

그들은 프로그램을 심었으므로 프로그램을 거두게 될 것입니다. 왜곡을 심었으므로 왜곡된 자녀들을 거두게 될 것입니다. 인간은 그 사실을 자연에서 배워야만 합니다. 인간은 그 동안 자연을 함부로 다루어 왔습니다. 인간은 자연에 자신의 의견과 지혜를 주입시켜 분자니 뭐니 그런 것들을 재 조종 해왔습니다. 인간은 지금 그것의 열매를 거둬들이고 있습니다. 자 사람들이 닭을 어떻게 개량시켰는지 보십시오. 그 닭은 최고의 품종이므로 알을 낳는 알 낳는 기계입니다. 그 닭은 음식으로써는 좋지 않습니다. 부드럽긴 하지만 먹는데는 좋지 않습니다.

사람들은 우리가 먹는 고기에 물질을 주사하는데, 그것 때문에 인간의 몸이 변하고 있습니다. 여자들의 엉덩이는 점점 좁아지고 어깨는 넓어져가고 남자들은 그 반대로 되어갑니다. 자 사람들이 자연을 가지고 놀다가 추물과 예상 밖의 불리한 결과를 얻는다면, 진리를 거짓말로 바꾸면 무슨 일이 일어날까요?

그 답은, 사람들은 적그리스도를 만들어낼 것이며 너무나도 왜곡되어 최초의 것과는 전혀 닮지 않거나 최초의 것이 만들어내던 것을 만들어내지 않는 불경건한 종교체제를 만들어낼 것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이 그와 같은 상황에 준비하신 유일한 대답은 불 못입니다. 그 가엾은 서머나 교회는 죽어가고 있었습니다. 서머나 교회가 죽었을 때, 그 교회는 다시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어떤 시대도 돌아오는 법이 없습니다. 어떤 부흥도 돌아오지 않습니다. 자연적인 추이로는 교회 안에 하나님의 생명을 가질 수가 없습니다. 그렇게 하려면 위로부터 온 재생이 필요합니다. 이 마지막 시대는 오순절의 부흥의 불로 시작되었는데 사람들은 그것을 곧바로 조직으로 만들어버렸습니다. 말씀을 받아들이는 대신 그들은 자신들의 생각을 취하고 매 시대가 행했던 그대로 행했습니다. 즉 말씀 대신에 예배 의식서를 구성했던 것입니다. 여러분이 그냥 그 책대로 하지 않으면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보십시오. 여러분은 쫓겨납니다. 형제여. 그러면 그들은 여러분을 핍박하고 그것을 하나님의 탓으로 돌릴 것입니다. 그리고 그들은 얼마나 자신들의 조직을 사랑하는지 모릅니다. 당연합니다. (윌리엄 매리언 브래넘의 "일곱 교회 시대 강해"에서 발취함.)



사랑하는 형제, 자매 님들 더 늦기 전에 말씀으로 돌아가십시오.





  목록보기


479 <문자>  휴거는 단순하게 일어날 것이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놓칠 것이다.    2130
478 <문자>  각 시대의 요약    1620
477 <문자>  복음의 빛 땅끝까지 전파되고 있다.    1965
476 <문자>  니골라당의 교리(교훈)    2456
475 <문자>  발람의 교리.    2239
474 <문자>  이세벨의 음행.    1712
<문자>  사탄의 회당    1931
472 <문자>  주님의 오심이 아주 아주 매우 짧은 시간만 남았다 | 박복순 방언통역    1918
471 <문자>  정말 지옥은 있습니다."    1717
470 <문자>  나는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거듭났는가?    1684
469 <문자>  하나님의 친밀감에 대한 굶주림    1623
468 <문자>  이상우 (Homepage) 2006-12-20 10:08:14, 조회 : 0, 추천 : 0    1626
467 <오디오/동영상>  "그거 혹시 벌레 아닙니까?"(김수연)    1566
466 <문자>  종교의 영 이해-릭 조이너    2783
465 <문자>  한국과 북한에 대한 예언 - 신디제이콥스    2089
464 <문자>  추수천사- 밥 존스에게 주어진 환상    2361
463 <문자>  큰믿음교회에 대한 예언    1760
462 <문자>  그의 부활을 본받아 연합한 자가 되리라    1765
461 <문자>  부처님인가? 아니면, 예수님인가?    3709
460 <문자>  인도의 성자 썬다 싱이 만난 참신    2026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13][14][15][16][17][18][19] 20 ..[4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